로고
내적 아름다움을 위하여
도르가의 이야기
아프리카 이야기
수강신청
 > 아름다운 공동체 > 내적 아름다움을 위하여
LIST DETAIL GALLERY VOTE MODIFY DELETE  
제목: St. Patrick's Day
글쓴이:상담센터 날짜: 2024.02.26 21:17:49 조회:86 추천:0 글쓴이IP:
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St. Patrick's Day

St. Patrick's Day 혹은 짧게 St. Paddy's Day라고도 불리며 아일랜드에 처음 그리스도교를 전파한 패트릭 성인이 세상을 떠난 3 17일에 이를 기념하기 위하여 열리는 성대한 축제이다

패트릭 성인이 처음 아일랜드 이교도들에게 삼위일체를 설명하기 위해 토끼풀을 사용한 일화가 널리 퍼졌으며 아일랜드 국기에 녹색이 들어 있는 점도 이에 영향을 받았다. 따라서 매년 3 17일은 패트릭 성인을 상징하는 초록색 색깔로 자리 잡게 되었다. 그렇기 때문에 St. Patrick s Day week에는 대부분의 (pub)에서 관광객들을 위해 맥주에 초록색 식용색소를 넣어 초록 맥주를 만들어 판매하기도 하며  날의 아일랜드 전통의상과 함께 전통음악으로 꾸며진 퍼레이드를 한다. 무엇보다도 축제에 참가하는 많은 사람들이 초록색 옷차림, 토끼풀이 그려져있는 액세서리 또는 축제의 주인공인 패트릭 성인을 형상화한 소품을 착용한다는 가장 특징이다. 3 17일은 아일랜드뿐만 아니라 미국, 영국, 캐나다. 아르헨티나, 오스트레일리아, 뉴질랜드 등에서도 이를 기념하기 위해 건물에 초록 조명을 비추거나 꾸며놓기도 한다.

1846 아일랜드에서는 주요 식량인 감자가 모두 병들어서 많은 사람들이 죽거나 아팠기 때문에 사람들은 대기근을 피해 세계 각지로 흩어져 이민을 가서 지금까지 살아온 그들에게는 날이 생명과도 같은 날이다. 날은 기독교를 전파한 패트릭 성인을 기념하는 종교 축제일뿐만 아니라 아일랜드계 이주민들이 그들의 문화의 정체성을 확인하는 민족 축제이기도 하다.
특히, 퀘벡주에 아일랜드계 이주민들이 많아 북미에서 규모가 가장 크고 퍼레이드가 몬트리올에서 열리기로 유명하다

지난달 우리가 아일랜드를 방문했을때 나라는 초록색으로 물들었고 특히 킬커니 마을에서는 그를 기념하는 장식으로 혼통 초록색에다 기념 공연과 퍼레이드까지 준비하고 있었다.

이런 관경을 보며 사람을 너무 우상화 한다는 느낌은 들지만  하나님의 본체이신 삼위일체를 설명하기 위해 토끼풀을 사용한 일화는 정말 인상 깊었다

 

LIST DETAIL GALLERY VOTE MODIFY DELETE  


 
글쓴이제목내용
전체글:411  방문수:1896891
RELOAD VIEW DEL DETAIL GALLERY
411 [시] 죽어서 누리는 행복한 사랑    상담센터2024.03.2942 
410 부정적인 목소리와 맞서 싸우는 기술    정현숙전도사2024.03.2944 
409 연두빛 가득한 우리 인생    이진여간사2024.03.2945 
408 다비다야 일어나라    김문봉목사2024.03.2937 
407 St. Patrick's Day    상담센터2024.02.2686 
406 매 맞고 있는 아이를 만나다    상담센터2024.02.26119 
405 내 마음의 모양    정현숙전도사2024.02.26102 
404 [시] 죽어서 누리는 행복한 사랑    상담센터2024.02.26112 
403 봄날의 애상    이진여간사2024.02.26109 
402 봄을 기다리는 인내    이종욱목사2024.02.2692 
401 개미에게도 배우는 겸손을     상담센터2024.01.27182 
400 시작에 대한 설레임    이진여간사2024.01.27164 
399 [시] 영혼의 눈을 뜨면    상담센터2024.01.27169 
398 가장 깊은 단계의 치유- 놀라운 아이    정현숙전도사2024.01.27191 
397 2024년의 여정    정현숙전도사2024.01.02210 
396 [시] 새해에는 천국의 삶을    상담센터2024.01.02226 
395 기쁨가득한 도르가의집을 기대하며    이진여간사2024.01.02239 
394 새해에는 행복한 삶으로     상담센터2024.01.02212 
393 감사로 한해를 마무리하며     홍용천목사2023.12.03268 
392 어느 노인의 기도     상담센터2023.12.03268 
391 끝남이 새로운 시작이 되는 12월을 소망하며    이진여간사2023.12.03272 
390 하나님의 선한 손길    김문훈목사2023.11.28303 
389 도르가의 집 가을 학기 수업에서    이진여간사2023.10.27591 
388 내가 부족할 때     정현숙전도사2023.10.27563 
387 [시] 나 와 나    상담센터2023.10.27523 
RELOAD VIEW DEL DETAIL GALLERY
1 [2] [3] [4] [5] [6] [7] [8] [9] [10] 17     페이지로